드림엑스 뉴스 : '19세 이상만 봐야할 듯'…드라마 '펜트하우스' 2회만에 국민청원까지 등장

"19세 이상만 봐야할 듯"…드라마 "펜트하우스" 2회만에 국민청원까지 등장

아시아투데이 2020-10-29 22:01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syp78@asiatoday.co.kr)
/SBS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 김순옥 작가의 신작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가 방송 첫 주부터 선정성 논란이 일고있는 가운데 국민청원까지 등장했다.
드라마 "펜트하우스"는 지난 26일 첫 방송 후 2회 만에 시청률 10%를 기록했다.
방송 후에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며 등장인물을 비롯해 인물관계도 등이 주목받았다.
시청자들은 방송 종료 후 커뮤니티와 SNS 등을 통해 ‘스카이캐슬’ ‘상속자들’ ‘부부의 세계’ 등을 한데 섞어놓은 드라마라고 평가했다.
"펜트하우스"는 상류층으로 여겨지는 국내 최고급 주상복합아파트 헤라팰리스에서 벌어지는 부동산과 교육 전쟁을 담았다.
시청자들은 특히 "과도한 폭력성" "참 무서운 드라마다. 내용이 너무 자극적이다", "19세 이상만 봐야할듯" "청소년들이 따라하면 어떡하나" 등의 우려섞인 의견을 보이기도 했다.
또한 한 누리꾼은 심의 검수 및 폐지를 요청하는 국민청원에서 "드라마 내용 중 유해한 장면들과 범죄 모방가능성이 너무 많다"며 "시청자 게시판에도 드라마의 유해성, 방송심의 요청 및 대부분의 시청자들이 드라마의 부정적인 부분들을 비판하고 있다"고 밝혔다.
"펜트하우스" 측은 29일 "오는 11월3일 방송되는 4회가 19세 이상 시청가로 편성됐다"라며 "다만 11월2일 방송되는 3회는 지금과 같이 15세 이상 시청가로 편성된 상황"이라고 전했다.
이어 "향후 회차들의 경우에도 내부적인 심의에 따라 시청 등급들이 결정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이명박 "법치가 무너졌다…진실은 반드시 밝혀질 것"
"횡령·뇌물" 이명박 전 대통령 징역 17년 확정…재수감
"횡령·뇌물" 이명박 전 대통령 징역 17년 확정…재수감
삼성전자, 3분기 매출 67조원…분기 사상 최대 기록
文대통령 "한국은 위기에 강한 나라, 4분기 경제반등"
文대통령 "확실한 경제 반등 이뤄야...일자리가 우선"
文대통령 "556조 내년 예산, 국난극복 의지 담아 편성"
홍남기 "중저가 1주택자 재산세 부담 늘지 않게 할 것"
시속 50㎞ 위험한 질주…불법개조 판 치는 전동킥보드
증권범죄합수단 폐지 이유 밝힌 秋 "부패의 온상"
"반도체 코리아" 글로벌 거인 이건희 회장 잠들다
"마누라·자식 빼곤 다 바꿔" 세계1위 삼성 키운 "신경영"
[속보] 이건희 삼성 회장 숙환으로 별세…향년 78세
[속보]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투병끝 별세…향년 78세
부천 학원서 초등생 13명 집단감염…"강사 전파 추정"
신규 확진자 77명…사흘만에 다시 100명 아래로
尹 "중상모략은 가장 점잖은 표현…부실수사 아냐"
대전서 독감백신 접종 70대 또 사망...전국 11번째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 속출…커지는 "백신 포비아"
이번엔 제주 60대男…독감백신 접종 4번째 사망
금태섭 민주당 탈당 "편가르기·오만한 태도에 절망"
靑 "추미애 수사지휘권 불가피…엄정한 수사 필요"
靑 "추미애 수사지휘 불가피…신속·엄중수사 필요"
감사원 "월성1호기 경제성 불합리하게 낮게 평가"
이석희 "낸드 1위" 승부수…인텔 메모리 사업 인수
SK하이닉스, 인텔 낸드사업 품는다…10.3조에 인수
추미애 "윤석열 가족 사건·라임 수사지휘권 박탈"
윤석열 겨눈 秋 "야권·검사 로비 수사 제대로 안해"
신규확진 73명…경기 재활병원 또 17명 집단감염
文대통령 "공공기관 옵티머스 투자 경위 조사하라"
文 "코로나 백신 자체개발, 정부가 끝까지 함께할 것"
정부, 수소발전 의무제 도입…"20년간 25조 투자 창출"
정세균 "박능후, 의료계와 조속히 협의체 구성하라"
"태풍의 눈" 라임·옵티머스 사태…야권 특검 대공세
막 오른 "정의선 시대"…지배구조 개편 속도낼 듯
"근거 없다" vs "권력형 게이트"…라임·옵티 공방 격화
文대통령 "한국판 뉴딜 핵심축에 지역균형 뉴딜 추가"
클럽 4㎡당 1명 제한…대면예배·스포츠 관중 30% 허용
내일부터 거리두기 1단계…수도권은 필요조치 유지
트럼프 언급 없이, 美본토 타격 신형 ICBM 꺼낸 北
北, 덩치 커진 신형 ICBM 공개…사거리 확장 추정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