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그래미 어워드' 수상 후보된 방탄소년단 '아미 덕분에 기회 얻어'

"그래미 어워드" 수상 후보된 방탄소년단 "아미 덕분에 기회 얻어"

아시아투데이 2020-11-26 00:01



[아시아투데이] 김영진(kiwi@asiatoday.co.kr)
방탄소년단이 미국 최고 권위의 대중음악 시상식 ‘그래미 어워드’ 수상 후보에 오른 소감을 전했다./제공=빅히트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최고 권위의 대중음악 시상식 ‘그래미 어워드’ 수상 후보에 오른 소감을 전했다.
방탄소년단은 25일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노력의 결실을 맺은 것 같아 말로 표현할 수 없이 기쁘다. 신기하고 감격스럽다”라며 “노미네이트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아미 여러분께 감사하다. 팬분들이 좋아해 주실 거라고 생각하니 더 기쁘다. 후보에 오르니 수상 욕심도 생기고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앞서 ‘그래미 어워드’는 이날(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제63회 ‘그래미 어워드’ 후보를 발표했다. 수상 후보 명단은 2019년 9월~2020년 8월 발표된 음악을 대상으로, 음반 산업 종사자 협회인 레코딩 아카데미(Recording Academy) 회원들이 선정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8월 21일 발매한 디지털 싱글 ‘다이너마이트(Dynamite)’로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BEST POP DUO/GROUP PERFORMANCE)’ 부문에 노미네이트됐다. 조수미 등 국내 클래식·국악 아티스트와 엔지니어가 후보에 오른 적은 있으나, 대중음악 부문의 후보 지명은 이번이 처음이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열린 제61회 시상식에 시상자로 나섰고, 올해 제62회에선 릴 나스 엑스와 합동 무대를 펼치기도 했지만, 후보로 입성하기는 최초다.
또 이들은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와 ‘빌보드 뮤직 어워즈’에서 각각 3·4년 연속 수상한 바 있어 한국 가수 최초로 미국 3대 음악시상식에서 모두 후보에 오른 기록을 보유하게 됐다. ‘그래미 어워드’에서도 수상하면 ‘그랜드슬램’을 이루게 된다.
한편 ‘제63회 그래미 어워드’ 시상식은 내년 1월 31일 개최된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손발 묶인 尹 "법적대응" 몰두…秋는 "해임수순" 돌입
이낙연 "윤석열 혐의 충격적… 국회 국정조사 검토"
추미애, 검찰총장 초유의 직무정지…尹 "법적 대응"
추미애, 사상 초유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정지" 명령
[속보] 추미애, 윤석열 검찰총장 징계 청구·직무배제
정세균 "경제선방, 중견기업 덕…혁신기술 지원할 것"
정세균 "코로나 백신, 필요한 만큼 제때 확보하겠다"
수도권 거리두기 24일 0시부터 2단계로 격상한다
"거리두기 수도권 2단계·호남 1.5단계 조정방안 논의"
불안한 1.5단계…신규 확진 330명, 닷새째 300명대
신규 확진 386명, 나흘째 300명대…3차 유행 본격화
정세균 "대도무문 정얽으로 통합의 대한민국 만들 것"
정세균 "명예로운 병역 이행, 존경받는 사회 만들 것"
81일만에 300명대 확진…"깜깜이 확산" 3차유행 공포
바이오헬스 민간 투자에 3년간 10조원 쏟아붓는다
정총리 "수도권 거리두기 1.5단계 격상"…강원은 제외
"세계최대 FTA" RCEP 타결…아세안 시장 문 "활짝"
"메가 FTA" 탄생…
文 "도쿄·베이징 올림픽, 방역 올림픽 되도록 협력"
바이든 조지아주도 이겨 승부 쐐기…선거인단 306명
신규 확진 200명 육박…거리두기 1.5단계 격상 임박
당국 "수도권 일평균 확진 75명…거리두기 격상 가능성"
丁총리 "코로나 증가세 계속되면 거리두기 격상 고려"
[창간15돌] 국민은 "방역·경제" 코로나 뉴노멀 리더 원한다
윤석열 잡으려 특활비 들쑤신 秋, 靑·법무부에 불똥
코로나 백신 개발 청신호…화이자 "백신 효과 90% 이상"
진천 간 윤석열 "잊지말라, 검찰의 주인은 국민이다"
바이든 "지금은 치유할 시간, 통합 대통령 되겠다"
바이든 "전세계로부터 미국 다시 존경받게 할 것"
"백전노장" 바이든, 꿈 이루다…美 46대 대통령 당선
바이든, 美 46대 대통령 당선…트럼프 "선거 안 끝나"
조 바이든, 美대선 이겼다…"선거인단 273석 확보"
바이든 "최종 승리 선언 아직…분명 과반으로 이길 것"
바이든 승리 기정사실화…"당선인" 체제 구축 시작
바이든 승리 확정전..."승부처" 펜실베이니아도 역전
"댓글 여론조작" 김경수 2심도 실형…법정구속은 면해
바이든 "개표 끝나면 내가 승자…의심하지 않는다"
바이든 승리 눈 앞...트럼프 "승리한 모든 주서 소송"
당선 확신한 바이든 "민주당 아닌 미국위한 대통령"
우표투표로 막판 대역전…백악관 노크하는 바이든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