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스테파니, 신곡 'Love Pain'으로 컴백 앞두고 화보 선공개...우아한 미모 '시선 강탈'

스테파니, 신곡 "Love Pain"으로 컴백 앞두고 화보 선공개...우아한 미모 "시선 강탈"

아시아투데이 2020-11-30 17:01



[아시아투데이] 김현우(cjswo2112@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김현우 기자 = "종합예술인" 스테파니가 신곡 "Love Pain" 발매를 앞두고 금일 앨범 화보를 기습 선공개했다.
스테파니의 소속사 아츠로이엔티는 "최근 전속 계약을 맺으며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스테파니가 신곡을 발표한다"라는 말과 함께 앨범 화보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스테파니는 여신이 강림한 듯한 우아한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으며 기존 무대에서 그녀가 보여준 모습과는 상반된 분위기가 보는 이로 하여금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추억을 회상하며 생각에 잠긴 듯한 모습을 연출하며 그리움과 아픔이라는 감정을 시각적으로 구현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또한 순수예술과 대중예술 두 마리 토끼를 잡으며 한층 성숙해진 아우라를 풍기는 그녀의 모습이 화보만으로도 사랑에 관한 깊은 감정을 느끼게 한다.
스테파니의 이번 신곡 "Love Pain"은 지난해 10월 발매한 "Say It"에 이어 약 14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곡이자 새로운 둥지에서 종합예술인으로서의 본격적인 첫걸음을 내딛은 그녀가 앞으로 펼칠 음악의 첫 시작이기에 그 의미가 남다르다.
한편 스테파니의 신곡 "Love Pain"은 오는 12월 4일 발매될 예정이다. /사진제공=아츠로이엔티ⓒ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文대통령 "집단 아닌 공동체 이익 받들어야" 檢에 경고
윤석열 오늘 중대 기로…秋·尹 승부 가를 첫 "분수령"
윤석열 감찰 검사의 폭로 "죄 안된다 썼는데도 묵살"
윤석열 "운명의 한주"…30일 법원 심문, 이틀뒤 징계위
秋, 윤석열 해임 수순 밟을 듯…"검란" 더욱 거세질까
신규확진 450명, 휴일 영향 나흘만에 500명 아래
신규확진 450명, 주말 효과로 나흘만에 500명 아래
신규 확진 사흘째 500명대…29일 거리두기 격상 논의
거리두기 단계 또 격상하나…정부 "29일 최종 결정"
관광·항공업계 만난 정세균 "사용료·세제감면 적극 검토"
반격 나선 윤석열…"秋 직무배제 취소하라" 행정소송
"신규 확진 500명 넘어…누구든 감염될 수 있는 위기"
이낙연 "윤석열 혐의 충격적… 국회 국정조사 검토"
추미애, 검찰총장 초유의 직무정지…尹 "법적 대응"
추미애, 사상 초유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정지" 명령
[속보] 추미애, 윤석열 검찰총장 징계 청구·직무배제
정세균 "경제선방, 중견기업 덕…혁신기술 지원할 것"
정세균 "코로나 백신, 필요한 만큼 제때 확보하겠다"
수도권 거리두기 24일 0시부터 2단계로 격상한다
"거리두기 수도권 2단계·호남 1.5단계 조정방안 논의"
불안한 1.5단계…신규 확진 330명, 닷새째 300명대
신규 확진 386명, 나흘째 300명대…3차 유행 본격화
정세균 "대도무문 정신으로 통합의 대한민국 만들 것"
정세균 "명예로운 병역 이행, 존경받는 사회 만들 것"
81일만에 300명대 확진…"깜깜이 확산" 3차유행 공포
바이오헬스 민간 투자에 3년간 10조원 쏟아붓는다
정총리 "수도권 거리두기 1.5단계 격상"…강원은 제외
"세계최대 FTA" RCEP 타결…아세안 시장 문 "활짝"
"메가 FTA" 탄생…
文 "도쿄·베이징 올림픽, 방역 올림픽 되도록 협력"
바이든 조지아주도 이겨 승부 쐐기…선거인단 306명
신규 확진 200명 육박…거리두기 1.5단계 격상 임박
당국 "수도권 일평균 확진 75명…거리두기 격상 가능성"
丁총리 "코로나 증가세 계속되면 거리두기 격상 고려"
[창간15돌] 국민은 "방역·경제" 코로나 뉴노멀 리더 원한다
윤석열 잡으려 특활비 들쑤신 秋, 靑·법무부에 불똥
코로나 백신 개발 청신호…화이자 "백신 효과 90% 이상"
진천 간 윤석열 "잊지말라, 검찰의 주인은 국민이다"
바이든 "지금은 치유할 시간, 통합 대통령 되겠다"
바이든 "전세계로부터 미국 다시 존경받게 할 것"
"백전노장" 바이든, 꿈 이루다…美 46대 대통령 당선
바이든, 美 46대 대통령 당선…트럼프 "선거 안 끝나"
조 바이든, 美대선 이겼다…"선거인단 273석 확보"
바이든 "최종 승리 선언 아직…분명 과반으로 이길 것"
바이든 승리 기정사실화…"당선인" 체제 구축 시작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