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한국필립모리스, 아태지역 '우수 고용주 인증' 획득

한국필립모리스, 아태지역 "우수 고용주 인증" 획득

아시아투데이 2021-01-25 14:40



[아시아투데이] 박병일(bipark@asiatoday.co.kr)
프라빈 우파디예 한국필립모리스 피플앤컬쳐 총괄전무(왼쪽)와 백영재 한국필립모리스 대표이사가 아태지역 우수 고용주 인증을 획득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제공 = 한국필립모리스
아시아투데이 박병일 기자 = 한국필립모리스는 ‘우수 고용협회(Top Employers Institute)’로부터 2년 연속 ‘우수 고용주 인증(Top Employer Certification)’을 받았다고 25일 밝혔다. 한국필립모리스는 한국과 더불어 아시아에서의 우수 고용주(Top Employer South Korea, Top Employer Asia Pacific)로 함께 선정되는 영예를 얻었다.
이번에 인증을 준 TEI는 세계 각국의 우수한 고용주를 검증하는 글로벌 기관이다. 이 기관이 부여하는 TEC 인증은 더 나은 업무 환경을 구현하는 데 있어 지속적인 헌신을 보여준 기업에게 주어지는 국제 공인이다.
프라빈 우파디예 한국필립모리스 피플앤컬쳐(People & Culture) 총괄 전무는 “한국필립모리스가 인증 받은바 있는 ‘양성평등기업 인증(Equal Salary Certification)’과 ‘우수 고용주 인증’은 회사가 소비자 중심의 기업으로 발전해 나가는 데 있어 사람 중심의 기업 문화를 조성하는데 성공했다는 것을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한국필립모리스는 인재를 확보·개발·유지하고, 우수한 기업 문화를 만들려고 한다”며 “직원들이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해온 결과, 직원들이 우리 비즈니스를 성장하게 만드는 원동력이 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한국필립모리스는 심사 항목에 대한 구체적인 답변과 관련 증빙 문서 제출을 통해 엄격한 인증 프로세스를 통과했다. 지난해보다 더 많은 평가 항목이 추가된 가운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같은 비상 상황 속에서 유연 근무제도 시행 여부 등 비즈니스 연속성을 위한 회사 차원의 전략과 제도적 준비가 있는지도 확인했다.
백영재 한국필립모리스 대표이사는 “이번 인증을 통해 인정받은 한국필립모리스의 기업문화와 인재중심 경영은 앞으로 회사의 실적과 비전을 뒷받침 하는 든든한 기반이자 가장 큰 자산이 될 것”이라며 “직원들이 자신의 역량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는 업무 환경과 선진화된 기업 문화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김종철 정의당 대표, 장혜영 의원 성추행으로 사퇴
정 총리 "반려동물 감염 첫 확인…관리지침 마련해야"
"0원 마켓" 방문한 정총리 "저소득층 소득지원 확대"
NSC 주재한 文대통령 "한반도 평화 반드시 가야할 길"
바이든 대통령 취임…"모든 미국인 위한 대통령 될 것"
文대통령 "백신 2000만명분 추가…일상 회복 기대"
文대통령, 이르면 20일 개각…4~5개 부처 대상
이재용 실형, 삼성 "최악의 위기"…"5~10년 후 더 걱정"
이재용 실형에 멈춰선 경영시계…"뉴삼성" 좌쫃 위기
이재용, 국정농단 징역 2년6개월 실형…법정 구속
이재용, 국정농단 징역 2년6개월 실형…법정 구속
[속보]
文대통령 "지금은 전직 대통령 사면 말할 때 아니다"
정세균 "거리두기 2주간 면밀 주시…필요시 추가 조정”
정총리 "백신 접종 선제적 대비 든든…시행착오 없어야"
거리두기·5인이상 모임 금지연장…헬스장 등 운영재개
靑 "박근혜 사면, 대법 선고 나자마자 언급은 부적절"
"국정농단·특활비" 박근혜 징역 20년·벌금 180억 확정
"국정농단·특활비" 박근혜 징역 20년·벌금 180억 확정
"김학의 불법출금" 본격 수사…윤석열, 수원지검 재배당
정총리 "계란값 민생에 부담되지 않게"…AI 방역 점검
"안전성 높다" 노바백스 백신 1000만명분 계약 초읽기
文 "아동 학대, 더는 용납 안돼" 丁 "컨트롤타워 개편"
文대통령 "코로나 백신 내달부터 전국민 무료 접종"
"거리두기 실천 지속해야 400∼500명대 신속 진입"
정총리 "3차 대유행 피크 지나…조기 집단면역 중요"
법원 "日정부, 위안부 피해자에 1억원씩 지급하라"
삼성전자 작년 영업익 35조9500억…전년비 29.46%↑
"통합" 카드 꺼낸 文대통령…靑 "사면 확대해석 경계"
트럼프 "절대 포기·승복 안한다…오늘 끝 아닌 시작"
美상원, "바이든 승리" 애리조나 결과 이의제기 부결
"대선 불복" 시위대 美의회 점거...총격 당한 여성 사망
트럼프 지지자들, 美의회 점거…"사상 초유의 사태"
"정인이 사망" 결국 고개 숙인 경찰청장 "재발 막겠다"
정세균 "헬스장 금지기준 보완…백신접종추진단 가동"
정총리 "정인이 사건 송구…아동학대 근절 대책 논의"
文 "정인이 사건, 있을 수 없는 일…입양아동 관리 만전"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