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미나리' 배우 한예리가 부른 ‘Rain Song' 오스카 주제가상 1차 노미네이트 화제!

"미나리" 배우 한예리가 부른 ‘Rain Song" 오스카 주제가상 1차 노미네이트 화제!

뉴스인스타 2021-02-13 09:52





 
3월 3일 국내 개봉을 앞둔 <미나리>가 제93회 아카데미상(OSCAR) 예비후보에 음악상, 주제가상 2개 부문이 1차 노미네이트되어 전 세계의 이목이 집중된 가운데, 사운드 트랙 디지털 앨범이 2월 12일(금)에 공개된다. 
 
한예리 배우가 직접 부른 영화 OST ‘Rain Song"이 오스카 주제가상 부문 예비후보에 1차 노미네이트되어 화제다. 영화 <해무>, <최악의 하루>와 드라마 [청춘시대], [녹두꽃], [(아는 건 별로 없지만)가족입니다]에서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대중에게 공감과 위로를 전해온 배우 한예리가 <미나리>에서 희망을 지켜내는 엄마 ‘모니카" 역으로 출연한 가운데 OST에 참여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배우 한예리가 부른 ‘Rain Song"은 듣는 이를 평안케 하는 단조로우면서도 감미로운 곡으로 번역가이자 작사가인 스테파니 홍과 음악감독 에밀 모세리의 공동작업으로 완성되었으며, 가사를 번역하는 과정에서 배우 한예리도 함께 참여해 아름다운 한국어 가사로 전할 예정이다. 배우 한예리는 ‘Rain Song"에 대해 “조용한 겨울 풍경 속에 흩날리는 눈송이가 떠오르며, 노래 가사는 엄마의 자장가처럼 마음을 따스하게 덥혀주었다"고 소회한 바 있다. 이미 대중과 평단 모두에게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 한예리는 ‘Rain Song"과 더불어 ‘Wind Song’ 등 참여해 그녀의 풍부한 감수성을 목소리로 함께 전하며 영화의 감동을 더욱 배가시킬 예정이다.
 
총 16개의 트랙이 수록된 이번 앨범에는 영화 <더 라스트 블랙 맨 인 샌프란시스코>, <카조니어>로 이미 평단에게 차세대 영화 음악인으로 주목받은 에밀 모세리가 음악감독으로 참여했다. <미나리>의 정이삭 감독은 이번 OST와 에밀 모세리에 대해 "에밀 모세리가 보내준 곡들을 들으며 저는 작품의 의도를 완벽하게 포착해낸 그의 능력에 감탄할 수밖에 없었다. 작품을 제작하는 내내 이 음악들을 숱하게 들은 나머지 자연스럽게 영화의 세계관 안에 이 노래들이 녹아들고, 노래의 세계에는 영화가 담기게 되었다”라고 극찬했다. 에밀 모세리 또한 정이삭 감독이 대본 작성 단계에서부터 자신이 적극적으로 제작에 참여할 수 있도록 독려했다며 이번 앨범의 완성도에 자신감을 표했다.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