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영화 '부활', 대학가에 새로운 바람

영화 "부활", 대학가에 새로운 바람

아시아투데이 2021-02-23 16:31



[아시아투데이] 이다혜(edaah@asiatoday.co.kr)
영화 ‘부활’이 대학가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제공=이태석 재단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영화 ‘부활’이 대학가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최근 각 대학에서 이태석 신부의 삶을 교육 자료로 활용하며 이태석 신부 알기를 자청하는 교육 열풍이 불고 있다.
영화 ‘울지마 톤즈’와 ‘부활’이 보여준 이 신부의 헌신적인 삶과 리더쉽이 대학가까지 미치고 있는 것이다. 이 열풍은 실제 대학가 교육 환경에서 나타나고 있다.
연세대학교는 오는 3월 31일 의과대학 채플 강연으로 이태석 신부의 삶을 조명할 예정이다.
이날 이태석 재단의 이사장이자 ‘부활’의 구수환 감독은 연세대 의대생들에게 의사가 갖추어야 할 덕목을 ‘울지마톤즈’와 ‘부활’에서 찾아내 전한다. 이태석 신부의 사랑과 헌신이 주된 주제이며, 이 강의는 녹화로 진행된다.
인제대학교는 오는 4월 13일에 새내기 세미나 강연을 열 예정이다. 인제대학교 교양학부는 이태석학부가 있을 정도로 이태석 신부에 대한 정신을 강조하고 있다.
이태석 재단의 구수환 이사장은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학교폭력 문제와, 유명인의 인성문제에 대하여도 자신의 SNS를 통해 소신을 알리기도 한 만큼 이 강의를 통해 젊은 세대에게 이태석 신부의 삶을 알리고 귀감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부활’은 감독판으로 공개 될 예정이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현대차 미래 "아이오닉 5" 공개…1회 충전 430㎞ 주행
신현수 영향? 월성원전·김학의 수사팀 자리 지켰다
신현수 "文대통령에 거취 일임…직무수행에 최선"
"나눔 대물림"…벤처 개천龍, 기부문화를 혁신하다
김명수 "부주의 답변 사과, 사명 다할 것" 사퇴론 일축
정 총리, 이재명 기본소득 주장에 "쓸데없는 전력낭비"
정 총리 "이재명 내가 "픽업"…안목 얼마나 빛납니까"
박영선 "신속한 접종" 우상호 "서민 희망"…토론 2차전
文대통령 "주택가격 조속 안정에 국토부 명운 걸어라"
文대통령 "주택가격 조속한 안정에 부처 명운 걸어라"
정세균 "거리두기 하향, 민생 숨통…경각심 더 가져야"
丁 "수도권 밤 10시까지 영업 허용…5인 금지는 유지"
당국 "설 연휴 코로나 재유행 위험…생활방역 철저히"
LG에너지 "SK이노 기술탈취 입증…겸허히 받아들여야"
배터리 전쟁, LG 이겼다···美 "SK 10년간 수입 금지"
靑 "월성원전 폐쇄, 대통령 공약…사법 판%
靑, 김은경 前장관 사건에 "文정부에 블랙리스트 없다"
정총리 "화이자 백신 2월말~3월초 도입…1호는 AZ"
정총리, 백운규 영장 기각에 "공직자, 소신 갖고 일하라"
정 총리 "北 원전 문건 비상식적…의혹제기 멈춰달라"
정 총리 "이번 설은 영상통화로 세배…멀리서 효도"
정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이달 24일부터 순차 공급"
정은경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75만명분, 이달 말 공급"
현대차 "애플과 자율주행차 협상 진행 안한다" 인정
정총리 "K방역처럼 한반도 평화 스스로 만들 수 있어"
이성윤 중앙지검장 유임…심재철은 남부지검장 이동
美안보보좌관 "대북정책 검토 중...주독미군 감축 중단"
헌정사 첫 법관 탄핵소추…임성근 탄핵안 국회 통과
임성근 측 "탄핵안 가결 도저히 납득 불가…심히 유감"
임성근 판사 탄핵안 가결…헌정사 최초 법관 탄핵소추
김명수 녹취록 "탄핵하자 설치는데…사표 수리 못해"
현대차, 105층 마천루 꿈 버리고 2조 실탄 얻을까
文대통령, 野 원전공세 겨냥 "구시대적 유물같은 정치"
文대통령, 野 원전 의혹 비판…"구시대 유물같은 정치"
설 연휴에도 5인이상 못 모인다…거리두기 2주 연장
또 터진 집단감염…"교회라면 지긋지긋" 커지는 혐오
오늘 거리두기 조정안 발표…9시 영업제한 풀리나
당국 "감염 재생산지수 다시 1 상회…상황 예의주시"
신규확진 사흘째 400명대…거리두기 조정 "막판 고심"
신규 확진 458명, 사흘째 400명대…추가 확산 우려
정 총리 "백신접종 차별 없어야…공정·투명하게 진행"
정 총리 "거리두기 조정, 상황 지켜보고 신중히 결정"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