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시흥 신현동주민자치회 'KBS소래송신소 이전 촉구' 서명운동 돌입

시흥 신현동주민자치회 "KBS소래송신소 이전 촉구" 서명운동 돌입

아시아투데이 2021-02-23 16:46



[아시아투데이] 박은영(sos6997@empal.com)
시흥/아시아투데이 박은영 기자 = 경기 시흥시 신현동 주민들이 KBS소래송신소 이전을 촉구하고 나섰다.
신현동주민자치회는 23일 신현역 앞에서 KBS소래송신소 이전서명을 위한 발대식을 가졌다.
이날 주민자치회는 기자회견을 통해 “1971년께 이곳에 설치된 KBS소래송신소는 50여년이 지나도록 주민의 건강권을 위협하는 전자파를 방출하고 있다”며 “대형 안테나와 철조망 설치 등으로 인한 도시경관 저해와 지역발전에 커다란 걸림돌이 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그동안 KBS소래송신소로 인해 대중교통불편과 초·중등학교의 원거리 통학, 미비한 지역생활기반 등으로 2015년 1만3000명에 달하던 주민이 현재는 1만명 아래로 감소했다“고 말했다.
특히 이들은 “신현동의 인구유입에 필요한 아파트 등 공동주택 건설의 제한, 건강한 삶을 위한 레저, 휴식역할을 하게 될 은행천 통행로 단절 등으로 국도 39호선(시흥대로) 주변을 따라 확장하게 될 신현동 주변의 발전을 가로막는 요소로 작용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주민자치회는 “시흥시 중심지에 위치한 KBS소래송신소 이전을 위한 서명운동을 벌여 관할기관, 국회, KBS 및 정부 관련 부처에 강력하게 청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BS 소래송신소는 AM 주파수 711 kHz, 출력 500kW의 국내 최대급 출력으로 송출되고 있다. 설치 당시부터 지금까지 대남·대북방송용 또는 예비용으로 사용하고 있는 국가 1급 보안시설이다.
소래 송신소가 고출력으로 전파를 송출하다보니 과거엔 시흥시 전 지역이 난시청 지역으로 케이블을 달지 않고는 TV를 시청할 수 없을 정도였다.
현재 송신소가 위치한 곳은 시흥시의 정중앙인 포동 입구 39번 국도변 인데다가 호조벌을 통해 은행천에서 포동 입구까지 걸어오다 보면, 송신소 주변이 철조망으로 막혀있어 주민들에게 큰 불편을 가중 시키고 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현대차 미래 "아이오닉 5" 공개…1회 충전 430㎞ 주행
신현수 영향? 월성원전·김학의 수사팀 자리 지켰다
신현수 "文대통령에 거취 일임…직무수행에 최선"
"나눔 대물림"…벤처 개천龍, 기부문화를 혁신하다
김명수 "부주의 답변 사과, 사명 다할 것" 사퇴론 일축
정 총리, 이재명 기본소득 주장에 "쓸데없는 전력낭비"
정 총리 "이재명 내가 "픽업"…안목 얼마나 빛납니까"
박영선 "신속한 접종" 우상호 "서민 희망"…토론 2차전
文대통령 "주택가격 조속 안정에 국토부 명운 걸어라"
文대통령 "주택가격 조속한 안정에 부처 명운 걸어라"
정세균 "거리두기 하향, 민생 숨통…경각심 더 가져야"
丁 "수도권 밤 10시까지 영업 허용…5인 금지는 유지"
당국 "설 연휴 코로나 재유행 위험…생활방역 철저히"
LG에너지 "SK이노 기술탈취 입증…겸허히 받아들여야"
배터리 전쟁, LG 이겼다···美 "SK 10년간 수입 금지"
靑 "월성원전 폐쇄, 대통령 공약…사법 판%
靑, 김은경 前장관 사건에 "文정부에 블랙리스트 없다"
정총리 "화이자 백신 2월말~3월초 도입…1호는 AZ"
정총리, 백운규 영장 기각에 "공직자, 소신 갖고 일하라"
정 총리 "北 원전 문건 비상식적…의혹제기 멈춰달라"
정 총리 "이번 설은 영상통화로 세배…멀리서 효도"
정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이달 24일부터 순차 공급"
정은경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75만명분, 이달 말 공급"
현대차 "애플과 자율주행차 협상 진행 안한다" 인정
정총리 "K방역처럼 한반도 평화 스스로 만들 수 있어"
이성윤 중앙지검장 유임…심재철은 남부지검장 이동
美안보보좌관 "대북정책 검토 중...주독미군 감축 중단"
헌정사 첫 법관 탄핵소추…임성근 탄핵안 국회 통과
임성근 측 "탄핵안 가결 도저히 납득 불가…심히 유감"
임성근 판사 탄핵안 가결…헌정사 최초 법관 탄핵소추
김명수 녹취록 "탄핵하자 설치는데…사표 수리 못해"
현대차, 105층 마천루 꿈 버리고 2조 실탄 얻을까
文대통령, 野 원전공세 겨냥 "구시대적 유물같은 정치"
文대통령, 野 원전 의혹 비판…"구시대 유물같은 정치"
설 연휴에도 5인이상 못 모인다…거리두기 2주 연장
또 터진 집단감염…"교회라면 지긋지긋" 커지는 혐오
오늘 거리두기 조정안 발표…9시 영업제한 풀리나
당국 "감염 재생산지수 다시 1 상회…상황 예의주시"
신규확진 사흘째 400명대…거리두기 조정 "막판 고심"
신규 확진 458명, 사흘째 400명대…추가 확산 우려
정 총리 "백신접종 차별 없어야…공정·투명하게 진행"
정 총리 "거리두기 조정, 상황 지켜보고 신중히 결정"
삼성전자, 3년내 M&A 선언…가야할 길 계속 간다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