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이용진, 조병규 빈자리 채운다…유재석x이영지 '컴백홈' 출연

이용진, 조병규 빈자리 채운다…유재석x이영지 "컴백홈" 출연

아시아투데이 2021-03-03 14:46



[아시아투데이] 김영진(kiwi@asiatoday.co.kr)
개그맨 이용진이 유재석의 새 예능 ‘컴백홈’에 합류한다./아시아투데이DB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개그맨 이용진이 유재석의 새 예능 ‘컴백홈’에 합류한다.
KBS2 새 예능프로그램 ‘컴백홈’ 측은 3일 “이용진이 MC로 유재석, 이영지와 호흡을 맞추게 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학폭(학교폭력) 논란에 휩싸여 하차를 알린 조병규의 자리가 채워지게 됐다.
이용진은 tvN ‘코미디빅리그’를 비롯해 다양한 예능프로그램에서 활약 중인 만큼 이번 ‘컴백홈’에서 유재석, 이영지와는 어떤 호흡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컴백홈’은 성공한 스타가 첫 보금자리를 돌아보는 콘셉트의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이다. 이용진은 “스무살 때부터 자취를 시작해 자취 경력만 17년인 프로자취러 출신”이라며 남다른 자신감을 드러냈다. 또한 “유라인(유재석 라인) 입성이 너무 좋아 조세호, 양세찬, 양세형, 이진호와 오늘도 만났지만 아무에게도 이 소식을 알리지 않았다”며 장난스러운 야심을 드러내기도 했다는 전언.
‘컴백홈’ 측은 “이용진이 출연을 확정 지으면서 3MC 라인업이 완성됐다. 이용진이 노련하면서도 트렌디한 예능인인만큼, 유재석, 이영지 사이에서 허리 역할을 제대로 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이용진-이영지 남매의 ‘하이텐션’도 기대를 모으는 포인트”라며 “신선하고 명랑한, 새로운 유라인이 탄생했다. 첫 방송까지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컴백홈’은 올 상반기에 방송 예정이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윤석열 "검수완박은 부패범죄 판치게 하는 부패완판"
정 총리 "윤석열 총장, 정치인 같다…국민께 참 송구"
현대차·SK, 수소경제 43조 투자…정총리 "총력 지원"
靑, 윤석열 중수청 반발에 "국회 존중해 의견 내라”
박범계 "수사·기소분리 걱정 이해…尹 만날 의향 있다"
윤석열 "검찰수사권 박탈은 법치 말살, 직 걸겠다"
"3·1승부" 박영선·안철수 勝…서울시장 대진표 윤곽
文 "日과 마주 할 준비됐다, 과거에 발목 잡혀선 안돼"
정 총리 ""코로나 극복한 대구, 세계가 인정한 품격"
AZ백신 어제 1만8489명 접종…"연내 집단면역 달성"
이성윤 "김학의 사건 수사 막은 적 없다" 진술서 제출
文대통령, 마포구 보건소 방문…백신 첫 접종 참관
이례적 "언론 소통" 나선 정세균…대권 도전 발 떼나
1년만에 부산 찾은 文…"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박차
일상회복 첫 걸음 뗀다…26일 AZ백신 1호 접종
일상회복 첫 걸음 뗀다…26일 AZ백신 1호 접종
백신 첫 출하 현장 찾은 정총리 "일상회복 첫 걸음"
민주당, "중대범죄수사청" 설립 속도전 돌입
"백신 1호 접종, 정쟁 대신 방역당국에 힘 실어줘야"
신현수 영향? 월성원전·김학의 수사팀 자리 지켰다
신현수 "文대통령에 거취 일임…직무수행에 최선"
"나눔 대물림"…벤처 개천龍, 기부문화를 혁신하다
김명수 "부주의 답변 사과, 사명 다할 것" 사퇴론 일축
정 총리, 이재명 기본소득 주장에 "쓸데없는 전력낭비"
정 총리 "이재명 내가 "픽업"…안목 얼마나 빛납니까"
박영선 "신속한 접종" 우상호 "서민 희망"…토론 2차전
文대통령 "주택가격 조속 안정에 국토부 명운 걸어라"
文대통령 "주택가격 조속한 안정에 부처 명운 걸어라"
정세균 "거리두기 하향, 민생 숨통…경각심 더 가져야"
丁 "수도권 밤 10시까지 영업 허용…5인 금지는 유지"
당국 "설 연휴 코로나 재유행 위험…생활방역 철저히"
LG에너지 "SK이노 기술탈취 입증…겸허히 받아들여야"
배터리 전쟁, LG 이겼다···美 "SK 10년간 수입 금지"
靑 "월성원전 폐쇄, 대통령 공약…사법 판%
靑, 김은경 前장관 사건에 "文정부에 블랙리스트 없다"
정총리 "화이자 백신 2월말~3월초 도입…1호는 AZ"
정총리, 백운규 영장 기각에 "공직자, 소신 갖고 일하라"
정 총리 "北 원전 문건 비상식적…의혹제기 멈춰달라"
정 총리 "이번 설은 영상통화로 세배…멀리서 효도"
정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이달 24일부터 순차 공급"
정은경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75만명분, 이달 말 공급"
현대차 "애플과 자율주행차 협상 진행 안한다" 인정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