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일본, 여성 불황 100만명 시대…일본의 ‘쉬세션’

일본, 여성 불황 100만명 시대…일본의 ‘쉬세션’

아시아투데이 2021-03-03 16:46



[아시아투데이] 엄수아 도쿄 특파원(sa15@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엄수아 도쿄 특파원 = 일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여성’ 불황이 심각하다. ‘프리터(프리+아르바이터)’란 용어가 있을 정도로 비정규직 근로자가 많은 일본이지만 비정규직 여성은 노동시장에서 가장 취약한 계층이다.
2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노무라연구소의 조사결과 지난달 일본의 여성 실질실업자는 103만 명으로 100만 명을 돌파했다. 두 번째 긴급사태 선언을 발령하기 전인 지난해 12월(90만 명)과 비교할 때 14% 증가한 수치다.
실질실업자는 비정규직(파트 근무), 아르바이트 종업원 중에 시프트 근무가 50% 이상 감소됐거나 휴일수당을 받지 못하고 있는 이들이다. 통계상 실업자나 휴업중인 자에 포함되지 않아 정부나 지자체의 보조나 지원을 받을 수 없다.
영어로 그녀(she)와 경기침체(recession)를 합친 ‘쉬세션(She-cession)’이란 신조어가 생겼을 정도로 코로나19로 인한 여성 노동인구 감소는 전세계적인 현상이지만 일본의 여성 비정규직 감소폭이 심상치 않다.
비정규직으로 일하는 여성들 중 80%는 가계 수입이 줄었고 이 가운데 수입이 50% 이상이 감소했다는 이들은 절반이 넘었다는 조사도 나왔다.
일본 총무성이 발표한 1월 노동력 조사에서도 비정규직 여성은 지난해 같은 시기와 비교할 때 68만 명이 줄었다. 11개월 내리 감소한 데다 남성(22만 명 감소)보다 훨씬 더 많이 감소했다.
특히 외식이나 여행업 등 서비스직에서 비정규직으로 근무하던 여성들이 타격을 입었다.
일본 정부는 인구감소 지속과 더불어 ‘코로나 이후’를 감안했을 때 여성의 노동시장 참여를 포기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한다.
우선 전문가 대책회의 등을 마련해 대책을 검토하기로 했다. 후생노동성은 올 봄 안에 기본 방침을 구체적으로 정리할 전망이다. 실업 상태인 이들을 고용하는 기업을 지원하고 생활 형편이 어려운 계층을 지원하는 방안도 검토하기로 했다.
일본의 현재(1월 기준) 취업자 수는 6637만 명이다. 이중 여성은 2950만 명으로 45%를 차지한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윤석열 "검수완박은 부패범죄 판치게 하는 부패완판"
윤석열 "검수완박은 부패범죄 판치게 하는 부패완판"
정 총리 "윤석열 총장, 정치인 같다…국민께 참 송구"
현대차·SK, 수소경제 43조 투자…정총리 "총력 지원"
靑, 윤석열 중수청 반발에 "국회 존중해 의견 내라”
박범계 "수사·기소분리 걱정 이해…尹 만날 의향 있다"
윤석열 "검찰수사권 박탈은 법치 말살, 직 걸겠다"
"3·1승부" 박영선·안철수 勝…서울시장 대진표 윤곽
文 "日과 마주 할 준비됐다, 과거에 발목 잡혀선 안돼"
정 총리 ""코로나 극복한 대구, 세계가 인정한 품격"
AZ백신 어제 1만8489명 접종…"연내 집단면역 달성"
이성윤 "김학의 사건 수사 막은 적 없다" 진술서 제출
文대통령, 마포구 보건소 방문…백신 첫 접종 참관
이례적 "언론 소통" 나선 정세균…대권 도전 발 떼나
1년만에 부산 찾은 文…"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박차
일상회복 첫 걸음 뗀다…26일 AZ백신 1호 접종
일상회복 첫 걸음 뗀다…26일 AZ백신 1호 접종
백신 첫 출하 현장 찾은 정총리 "일상회복 첫 걸음"
민주당, "중대범죄수사청" 설립 속도전 돌입
"백신 1호 접종, 정쟁 대신 방역당국에 힘 실어줘야"
신현수 영향? 월성원전·김학의 수사팀 자리 지켰다
신현수 "文대통령에 거취 일임…직무수행에 최선"
"나눔 대물림"…벤처 개천龍, 기부문화를 혁신하다
김명수 "부주의 답변 사과, 사명 다할 것" 사퇴론 일축
정 총리, 이재명 기본소득 주장에 "쓸데없는 전력낭비"
정 총리 "이재명 내가 "픽업"…안목 얼마나 빛납니까"
박영선 "신속한 접종" 우상호 "서민 희망"…토론 2차전
文대통령 "주택가격 조속 안정에 국토부 명운 걸어라"
文대통령 "주택가격 조속한 안정에 부처 명운 걸어라"
정세균 "거리두기 하향, 민생 숨통…경각심 더 가져야"
丁 "수도권 밤 10시까지 영업 허용…5인 금지는 유지"
당국 "설 연휴 코로나 재유행 위험…생활방역 철저히"
LG에너지 "SK이노 기술탈취 입증…겸허히 받아들여야"
배터리 전쟁, LG 이겼다···美 "SK 10년간 수입 금지"
靑 "월성원전 폐쇄, 대통령 공약…사법 판%
靑, 김은경 前장관 사건에 "文정부에 블랙리스트 없다"
정총리 "화이자 백신 2월말~3월초 도입…1호는 AZ"
정총리, 백운규 영장 기각에 "공직자, 소신 갖고 일하라"
정 총리 "北 원전 문건 비상식적…의혹제기 멈춰달라"
정 총리 "이번 설은 영상통화로 세배…멀리서 효도"
정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이달 24일부터 순차 공급"
정은경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75만명분, 이달 말 공급"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