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수원시, 소상공인을 위한 상권분석 빅데이터 제공

수원시, 소상공인을 위한 상권분석 빅데이터 제공

내외뉴스통신 2021-03-04 04:16



내외뉴스통신, NBNNEWS [수원=내외뉴스통신] 홍승환 기자
수원시 전통시장과 골목상권 상인들이 AI를 기반으로 동네 맞춤형 상권분석을 할 수 있는 빅데이터 시스템이 공개됐다.
수원시가 각종 민간·공공데이터를 활용해 구축한 ‘AI 기반 상권분석 맞춤형 정보시스템’이 바로 그것이다.
이 빅데이터 분석 정보는 수원에서 영업을 하거나 창업을 하려는 시민들이 직접 해당 지역의 상권분석과 소비패턴 등을 자유롭게 분석해 맞춤형으로 활용할 수 있다.
수원시 빅데이터 포털(data.suwon.go.kr)에 접속하면 빅데이터 분석 카테고리의 상권분석 메뉴 중 ▲상권 비교 ▲소비패턴 ▲상권종합 ▲가맹점 분포 및 인구분석 등이 대시민용으로 공개돼 언제나 이용 가능하다.
먼저 상권 비교 분석 코너에서는 동별 지역화폐 가맹점 수, 업종 분포와 업종별 매출 금액, 이용자 연령대 및 성별 결제 금액 등을 비교해 매출 업종과 목표를 세우는 데 도움을 준다. 또 소비패턴 분석 코너에서는 상업활동을 하려는 지역 내 소비자의 성향이나 매출 기대치 등을 파악하기 용이한 인구, 세대수, 유동 인구 등의 정보를 비교해 고객 유치 정보로 활용 가능하다.
가맹점분포 및 인구분석은 지역별로 얼마나 많은 상점이 밀집해 있는지와 업종별 가맹점 분포, 성별 및 연령대별 경제인구 정보를 확인해 볼 수 있다.
특히 상권종합 분석은 SNS에서 해당 상권에 대해 언급되는 긍정 키워드와 부정 키워드, 언급 빈도와 추이 등을 통해 소비자들의 긍정적인 평가를 얻는 요소와 개선해야 할 점을 추론하면서 소비자들의 욕구를 파악하는데 용이하다.
지난 1월 오픈된 상권분석 시스템은 인구, 사업자, GIS 등 공공데이터와 2019년 1월부터 지난해 하반기까지의 지역화폐 가맹 및 결제 정보, 유동 인구, 카드 이용, SNS 등 민간데이터를 이용해 분석된 정보다.
수원시는 상권분석 서비스에 소상공인들의 의견을 적용하기 위해 수원시소상공인연합회 및 전통시장 상인회 등에서 필요로 하는 정보를 반영해 스토리텔링 기법을 접목한 빅데이터 시스템을 만들었다. 이에 따라 상권분석 빅데이터는 상권별 고객분석과 경영혁신 및 매출 극대화, 디지털 마케팅 등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수원시 관계자는 “전통시장과 골목상권 등이 빅데이터 정보를 활용해 상권 활성화를 위한 계획을 세울 수 있는 정보가 많은 만큼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소상공인은 물론 창업자들도 사업 아이템이나 상권 분석 등에 적극 활용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수원시  사진=수원시
mikotona@daum.net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